치과의사 계영청의 세상사는 이야기
 

4월, 봄날의 선운사






나는 그늘이 없는 사람을 사랑하지 않는다
나는 그늘을 사랑하지 않는 사람을 사랑하지 않는다
나는 한 그루 나무의 그늘이 된 사람을 사랑한다
햇빛도 그늘이 있어야 맑고 눈이 부시다
나무 그늘에 앉아
나뭇잎 사이로 반짝이는 햇살을 바라보면
세상은 그 얼마나 아름다운가

나는 눈물이 없는 사람을 사랑하지 않는다
나는 눈물을 사랑하지 않는 사람을 사랑하지 않는다
나는 한 방울 눈물이 된 사람을 사랑한다
기쁨도 눈물이 없으며 기쁨이 아니다
나무 그늘에 앉아
다른 사람의 눈물을 닦아주는 사람의 모습은
그 얼마나 고요한 아름다움인가

[정호승 / 내가 사랑하는 사람]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






-답글달기     -목록보기  
139
마카오 여행 01 - 세나도 광장
2017-06-28
138
마카오 여행 prologue - 두 번은 없다
2017-06-21
137
내소사 벚꽃
2017-04-30
136
고창 청보리밭
2017-04-23
4월, 봄날의 선운사
2017-04-19
134
6월 어느 날의 여행
2016-06-19
133
부산 여행하기 2-2
2016-05-01
132
부산 여행하기 2-1
2016-02-29
-목록보기  -다음페이지  
1   2   3   4   5   6   7   8   9   10  .. 18   [다음 10개]
       
Copyright 1999-2017 Zeroboard / skin by DQ'Style